::: 인천예총공식홈페이지 :::

HOME > 게시판
 

View Article     
Name
  관리자 2017-07-31 09:56:46, Hit : 840
Homepage   http://www.artin.or.kr
File #1    0731.jpg (399.1 KB)   Download : 1
Subject   [인천일보] 객석에서-수봉문화회관 '인천시 문화상 수상 작가전' 전국서 한데 모인 명필 "과연 거장이로세~" (2017-07-31)

오른손이 불구가 되자 왼손으로 서예를 해 '좌수서'의 신화를 남긴 검여 유희강. 수많은 제자를 남긴 동정 박세림, 국전 초대작가인 송석 정재흥, 인천시립도서관장을 지낸 우초 장인식….

지금 인천수봉문화회관에 가면 당대 명필들의 글씨를 감상할 수 있다. 한국예총 인천시연합회(이하 인천예총)가 진행 중인 '제2회 2017 인천시 문화상 수상 작가전'에서 볼 수 있는 건 서예작품뿐만이 아니다. 사진가 최병관의 작품에서부터 우문국의 한국화에 이르기까지 생존해 있거나 작고한 거장들의 작품이 즐비하다. 인천시문화상을 수상한 작가들의 작품 80여점을 한꺼번에 볼 수 있다는 건 일종의 행운이다.  

이번 전시를 총기획한 주인공은 김학균 인천예총 사무처장이다. 그는 이번 전시의 성사를 위해 전국 팔도를 발로 뛰어다녔다. 서울, 용인, 강화, 대전까지 오가며 작품들을 모았다. 문화를 향한 청년의 열정과 기질을 가진 그로서는 당연한 일이었다. 그렇지만 다른 사람이 작품을 구하러 다녔을 경우 지금의 작품을 모을 수 있었을 것이란 장담은 할 수 없다. 이번 작품이 한 자리에 모일 수 있었던 것은 김 처장의 인적네트워크에 따른 친분관계가 크게 작용한 결과라 할 수 있다. 워낙 귀한 작품들이라 쉽게 가져올 수가 없었지만 김 처장의 노력과 설득으로 한 자리에 모인 셈이다.

"인천시문화상이라고 하면 인천에서 최고의 문화인으로 인정받았다는 사실을 의미합니다. 과거 인천 최고는 전국 최고란 의미와도 상통했었지요."

김 처장은 "인천시문화상의 역사성을 재발현시키고 300만 인천문화시대의 가치재창조를 실현하기 위해 준비했다"며 이번 전시 기획의도를 설명했다. '그 작가'의 한 세기 궤적을 좇고 유향을 더듬어보고자 했다는 것이다.  
실제 검여 작품의 경우 오른손으로 쓴 글씨와 좌수서로 쓴 글씨를 동시에 볼 수 있으며, 동정의 글씨와 그에게 배운 제자들의 글씨를 함께 전시하고 있어 다각적이고 입체적인 관람이 가능하다.

안타까운 것은 수년 전부터 인천시문화상의 위상이 크게 낮아졌다는 것이다. 그 이유는 무엇보다 선거법을 이유로 상금이 사라졌기 때문이다. 상을 주는 주체의 성격이 다소 다를 수 있으나 이는 인천문화재단이 시행하는 '우현상'과 비교해볼 때 형평성에서 어긋나는 제도여서 개선이 필요하다는 지적도 나온다.  
'2017 인천시 문화상 수상 작가전'은 8월18일까지 계속된다. 032-873-5174

/글·사진 김진국 기자 freebird@incheonilbo.com

http://www.incheonilbo.com/?mod=news&act=articleView&idxno=773701




No
Subject
Name
Date
Hit
266    [인천저널 2018vol.81]인천예총 진두지휘하는 이종관 회장 artin 2018/11/01  73
265    [경인일보]인천예총 제물포예술제… 바자회도(2018-10-05) artin 2018/10/05  135
264    [경인일보 외 2건]제36회 제물포 예술제 개최 artin 2018/10/05  113
263    [내외뉴스통신]2018 인천예총 - 2018 한중미술사진 국제교류전 성료(2018-09-21) artin 2018/10/05  109
262    [인천신문]신뢰 소통 재 장전, 이종관 인천예총회장(2018-08-10) artin 2018/09/18  117
261    [경인일보]<'인천 A&C 포럼' 송도서 창립식>지역예술 발전 '더 높이' 회원 연대감 '더 가까이'(2018-09-14) artin 2018/09/14  118
260    [인천 i-View]인천 문화예술판의 마에스트로 '이종관 예총회장' (2018-08-22) artin 2018/09/05  123
259    [인천일보]예술문화 대제전 인천대표에 전통연희단 '잔치마당'(2018-08-20) artin 2018/09/05  121
258    [인천일보][픽미픽味] 송도 '대동강' 칼국수·보리굴비·문어구이(2018-08-08) 관리자 2018/08/09  264
257    [인천일보]새책 '한줄읽기' - 예술인천 (2018-07-17) 관리자 2018/07/17  348
256    [동아일보]신나는 ‘싱싱 스포츠댄스교실’(2018-07-06) 관리자 2018/07/11  227
255    [인천일보]뜨거웠던 인천 버스킹 '알펑키스트' 대상(2018-06-28) 관리자 2018/06/28  348
254    [아시아뉴스통신]제2회 인천버스킹페스티벌,2018 인천버스킹 경연대회 심사결과(2018-06-28) 관리자 2018/06/28  179
253    [동아일보]“메세나 형태의 후원조직 만들어 재정확보 나서겠다”(2018-06-01) 관리자 2018/06/01  453
252    [경인일보]인천예총, 40년만에 현판 제막 '새출발'(2018-05-30) 관리자 2018/05/30  236
251    [인천신문]인천예총 '현판제막식'..새 출발 다짐(2018-05-30) 관리자 2018/05/30  197
250    [언론보도] 제12대 인천예총 이종관 회장 취임식 언론보도 모음 관리자 2018/04/30  607
249    [인천일보] 이종관 인천예총 신임회장 "매일 '작품'쏟아지는 곳으로" (2018-03-29) 관리자 2018/04/04  678
248    [인천일보] 인천예총 12대 회장 이종관 당선 "달라진 예총 만들 것" (2018-03-26) 관리자 2018/03/26  675
247    [기호일보] "인천예총 지회 화합 위해 노력할 것" 이종관 신임 회장 취임 일성 임기 4년 단임제 도입 추진 (2018-03-26) 관리자 2018/03/26  349
1 [2][3][4][5][6][7][8][9][10]..[14] Next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lifesay